'춥다고 집에서 패딩' 껴입는 사람은 한번쯤 의심해볼 질환 5

'춥다고 집에서 패딩' 입는 사람은 한번쯤 의심해볼 질환 5

'춥다고 집에서 패딩' 껴입는 사람은 한번쯤 의심해볼 질환 5

춥다고 집에서 혼자만 패딩 입는 분?

한번쯤 갑상선기능저하증을 의심해볼 수 있는데요. 배우 김유정도 투병했던 '주로 여자에게 흔한 질환'이고요. 갑상선호르몬 분비가 줄고 몸에서 열을 잘 내지 못해 추위를 잘 타는게 특징인데요. 피곤하고 몸이 붓고 피부와 머리카락도 푸석해진다고 합니다. 이것 말고도 추위를 많이 타는 이유가 몇가지 더 있는데요.



2. 기분이 울적하면 더 춥다?

임상관련저널 네이처(Nature)에 우울증이 있으면 추위를 더 많이 느낀다고 발표된 바 있어요. 기분이 좋을때 '세로토닌' 행복물질이 나오는데요. 세로토닌은 의외로 신체에도 영향을 주기 때문에 감소하면 혈관이 쪼그라들면서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손발이 차지고 추위을 많이 느끼게 되요.



3. 무리한 다이어트로 영양결핍

다이어트하면 음식 칼로리 따져보고 가려 먹는데요. 운동할때야 상관없겠지만 아무래도 무리하게 단식을 하거나 저칼로리 식품 위주로 먹으면 가만히 있을때 몸에서 열이 잘 안나게 돼 추위에 민감해질 수 있다네요. 사람에 따라선 영양결핍 상태를 알려주는 경고신호일 수 있고요.

'춥다고 집에서 패딩' 껴입는 사람은 한번쯤 의심해볼 질환 5

#생활정보 #겨울 #건강 #패딩 #추위를많이타는이유 #추위를많이타는체질 #김유정 #갑상선기능저하증 #다이어트 #손발이찬사람 #비만 #근육 #꿀팁



4. 비만이 추위 더 탄다?

상식적으로 몸에 지방이 많으면 추위를 덜 느껴야 정상이라고 알고 있죠? 폴란드대학의 흥미로운 실험결과가 있는데요. 과체중인 사람은 복부의 열손실은 적었지만, 손발로 빠져나가는 열이 많아 전체로 보면 체온유지가 더 나쁘다고 합니다. 다만 어디까지나 서양인 기준이라는 것.



5. 근육 없이 저체중

추위를 느끼면 몸을 부르르 떨게 되는데 이때 우리 몸은 근육을 사용해 열을 내요. 많지는 않지만 근육도 없고 비쩍 마른 사람(저체중)은 추위를 더 느낄 수 있어요.

물론 남보다 추위를 많이 탄다고 해서 무조건 건강에 이상이 있단 뜻이 아니고요. 전과 비교해서 갑자기 추위를 타거나 피로할때 조금 주의할 필요가 있다고 하네요. 감사합니다.^^

'춥다고 집에서 패딩' 껴입는 사람은 한번쯤 의심해볼 질환 5

#생활정보 #겨울 #건강 #패딩 #추위를많이타는이유 #추위를많이타는체질 #김유정 #갑상선기능저하증 #다이어트 #손발이찬사람 #비만 #근육 #이슈 #생활꿀팁 #꿀팁

매일꿀정보 카카오스토리채널 구독하기 https://story.kakao.com/ch/gbotari

매일꿀정보 핀터레스트 https://www.pinterest.co.kr/everyhoneyinfo/

좋은글은 ♡공감 꼭 눌러주세요~


이 글을 공유하기

댓글(0)

Designed by 매일꿀정보

error: Content is protected !!